정유미 & 공유 82년생 김지영
상태바
정유미 & 공유 82년생 김지영
  • 오종준 기자
  • 승인 2019.09.23 03: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2년생 김지영 포스터
▲ 82년생 김지영 포스터

 

[뉴스9] 오종준 기자 = <82년생 김지영>은 1982년 태어나 2019년 오늘을 살아가는 ‘김지영’(정유미)의 아무도 몰랐던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2016년 출간 이후 누적 판매 100만 부를 돌파한 동명의 베스트셀러를 원작으로 <도가니>, <부산행>에 이어 정유미와 공유가 세 번째로 호흡을 맞춰 기대를 높이는 <82년생 김지영>이 오는 10월 개봉을 확정했다. 

이번에 공개된 티저 포스터는 ‘지영’으로 분한 정유미의 섬세한 감정이 묻어나는 눈빛과 표정으로 눈길을 사로잡는다.

부드러운 시선과 담담한 미소로 카메라를 응시하는 정유미의 모습은 누군가의 딸이자 아내, 동료이자 엄마로 2019년 지금을 살아가는 ‘지영’ 캐릭터에 완벽하게 녹아든 연기에 대한 기대감을 배가시킨다. 여기에 ‘당신과 나의 이야기’라는 카피는 많은 이들의 공감대를 자아낼 ‘지영’의 이야기에 대한 궁금증을 높인다. 

<82년생 김지영>에서 정유미는 결혼과 출산 후 평범하게 살아가는 일상 안에서 자신도 몰랐던 모습과 아픔을 알아가는 현실적인 캐릭터를 세밀한 감정선으로 그려내며 극의 중심을 이끌 것이다.

여기에 영화 <밀정> 이후 3년 만에 스크린으로 돌아온 공유가 아내 ‘지영’을 걱정하고 지켜보는 남편 ‘대현’ 역을 통해 한층 깊이 있는 연기를 선보일 것이다.

정유미, 공유의 세 번째 만남이자 첫 부부 연기 호흡으로 기대를 높이는 <82년생 김지영>은 우리 모두의 이야기라는 공감대와 따스한 위로를 더한 영화로 오는 10월 관객들을 찾아갈 것이다

 

ⓒ 제공 / 롯데엔터테인먼트

@ 오종준 기자  oh2843@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법인명 : 뉴스9
  •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대왕판교로645번길 12 알18호(삼평동)
  • 대표전화 : 02-862-2468
  • 팩스 : 02-6280-2242
  • 제호 : 뉴스9(news9)한국판
  • 등록번호 : 경기 아 51938
  • 등록일 : 2018-08-13
  • 발행일 : 2018-09-01
  • 발행인 : 서귀동
  • 편집인 : 임재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영복
  • 뉴스9(news9)한국판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9(news9)한국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guidang@daum.netND소프트